라닉스-IoT 보안 전문 기업 티엔젠, MOU 체결·KCMVP 보안칩 국방 사업 공급 완료

2021-11-16 10:30 출처: 라닉스 (코스닥 317120)

라닉스가 티엔젠와 ‘라닉스 시큐리티 솔루션’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1월 16일 -- 자동차 통신 및 보안 칩 솔루션 전문 기업인 라닉스(대표 최승욱)는 IoT 보안 전문 기업인 티엔젠(대표 심상국)과 라닉스 시큐리티 솔루션 업무 협약(MOU)을 체결하고, 함께 국방 사업에 투입됐다고 16일 밝혔다.

티엔젠은 국정원 검증필암호(KCMVP)를 기반으로 국방 분야(드론 및 무인 이동체 등), 지자체의 CCTV, 무인 민원 발급기, 수처리 시설 등에서 수집된 데이터를 암호화해 보내는 구간암호화(End to End) 임베디드 하드웨어를 개발 및 공급하고 있다.

라닉스와 티엔젠은 이번 MOU를 통해 티엔젠의 주력 사업인 드론, 무인 이동체 및 CCTV 등의 데이터 암호화를 비롯한 보안 체계 구축에 라닉스의 보안 칩과 솔루션을 적용할 예정이다.

2차 세계대전 배경의 전쟁 영화를 보면 상대방의 암호를 해독해 전쟁 상황을 바꾸려고 하듯 암호처리 기술과 암호키가 얼마나 중요한지 알 수 있다. 또 몇 년 전 북한의 무인기 추락사고에서 보듯 데이터의 암호 처리가 얼마나 중요한지도 알 수 있다.

이번 국방 사업에 납품된 보안 칩 제품은 라닉스의 RS2332로, 국내 최초로 KCMVP 2등급 인증을 받은 보안칩이다. KCMVP는 국정원 검증의 국내 보안 모듈 인증 규격으로 정부, 군, 공공기관에 제품을 공급할 경우 반드시 필요한 인증 규격이다.

라닉스는 국방용 드론 및 영상 암호화 모듈은 대한민국의 국방력을 재편하는 새로운 척도가 될 것으로 전망되고 있는 만큼, 라닉스와 티엔젠이 기술 협력을 통해 사명감을 가지고, 데이터 보안에 집중해 대한민국의 국방력 강화에 기여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정부는 2025년까지 한국 드론 기술을 세계 5위 수준까지 도약시킨다는 목표 아래 여러 정책 지원과 규제 개혁을 추진하고 있다. 군 병력 감축에 따라 CCTV, 드론 등 무인 경계 감시 시스템 도입뿐만 아니라 IoT 기반의 스마트 부대 구축을 계획, 추진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