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관광청, 홍콩 윈터페스트 맞아 연남동 홍콩대패당의 콜키지프리 이벤트 진행

로맨틱 홍콩 윈터페스트, 국내에서 맛보는 홍콩의 맛 선봬
2022년 1월 초까지 서구룡문화지구에 크리스마스 타운 조성
홍콩관광청에서 서울에서 홍콩의 맛 즐길 수 있도록 홍콩대패당의 콜키지프리 이벤트 진행

2021-12-24 18:20 출처: 홍콩관광진흥청

홍콩관광청이 홍콩대패당의 콜키지프리 이벤트를 진행한다

연남동 홍콩대패당 영상

홍콩--(뉴스와이어) 2021년 12월 24일 -- 홍콩관광청은 12월 31일 새해 카운트다운 행사가 진행되는 가운데 12월 말까지 연남동 홍콩대패당에서 와인 콜키지프리 이벤트를 진행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국내 이벤트는 11월 홍콩에서 열린 홍콩 와인&다인 페스티벌과 윈터페스트 축제를 기념하기 위해 마련됐다.

홍콩은 사계절 내내 즐길 거리로 넘치는 도시다. 그러나 그중에서도 연말의 홍콩은 더욱 특별하다. 겨울에도 온화한 기후, 화려한 축제, 도심 안팎의 특별 행사들이 전 세계 여행자를 홍콩으로 불러들인다. 세계적인 규모의 쇼핑몰들은 경쟁이라도 하듯 더 높고 더 아름다운 크리스마스 트리를 선보인다. 해안을 따라 줄지어 선 최고급 레스토랑 창밖으로는 레이저 쇼가 밤하늘을 수놓는다.

아시아 최고 수준의 클럽과 바가 밀집한 밤거리의 연말 분위기는 잊기 힘들다. 연말 홍콩의 로맨틱한 밤거리에는 정말 별들이 내려와 소근댄다. 곳곳에 점등된 화려한 조명들과 랜드마크마다 세워진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 멋지게 차려입은 사람들로 가득한 번화가들 덕분이다. 연말연시에 곳곳의 화려한 크리스마스 트리는 들뜬 분위기에 정점을 찍는다. 크리스마스를 무척 아름답게 축하하는 도시들 가운데 하나다. 침샤추이부터 센트럴까지 홍콩의 주요 거리들은 캐럴의 선율과 성탄 분위기에 휩싸인다.

연남동 홍콩대패당에서는 12월 말까지 홍콩 현지식 다이파이동에 와인을 곁들이는 특별한 미식 경험으로 축제 분위기를 간접 체험할 수 있다. 다이파이동 음식이 의외로 와인과 좋은 궁합을 이뤄 한층 로맨틱한 연말 분위기를 연출할 수 있다.

국내 이벤트가 진행되는 연남동 홍콩대패당은 홍콩 현지식 다이파이동 메뉴를 선보이는 곳이다. 콜키지프리 서비스는 이벤트 메뉴 네 가지 중 하나를 주문 시 이용할 수 있다. 이벤트 메뉴인 돼지고기 튀김면은 레드 와인과 홍콩식 닭찜은 화이트 와인과 좋은 매칭을 이룬다. 요즘 유행인 내추럴 와인에는 홍콩식 탕수육이, 연말에 많이 마시는 스파클링 와인에는 산초 오징어 튀김이 잘 어울린다.

한편 홍콩에는 2022년 1월 초까지 서구룡문화지구에 크리스마스 타운이 조성된다. 지난해까지 센트럴 타운에 세워졌던 초대형 크리스마스 트리가 서구룡문화지구로 옮겨 올 예정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