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코프로머티리얼즈, 주주서한 발송

3분기 실적 부진 사과 및 매출처 다변화 등 사업 전략 방향 공개
광물가격 하락세 둔화 및 악성 재고 소진으로 수익성 회복 기대

2023-11-14 17:32 출처: 에코프로 (코스닥 086520)
청주--(뉴스와이어)--김병훈 에코프로머티리얼즈 대표가 임직원 및 주주들에게 보내는 공식 서한을 통해 3분기 실적 부진에 대해 송구함을 표명하고 미래전략에 대한 비전을 다시 한번 천명했다.

에코프로머티리얼즈는 14일 김병훈 대표 명의의 주주 서한을 홈페이지에 올리고 사내 게시판에 공지했다.

김 대표는 이 서한을 통해 “대표이사로서 상장을 앞둔 시점에서 분기영업실적이 마이너스를 기록하게 된 점 매우 송구스럽게 생각한다”며 “광물 가격 하락, 원자재 재고 부담 등으로 수익성이 좋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김 대표는 이어 “미국의 고금리 영향으로 소비자 부담이 커지고 유럽의 친환경 정책이 지연되며 글로벌 전기차 시장 성장세는 주춤하고 있는 것으로 파악된다”며 “당사도 이런 시장 환경에서 완전히 자유롭지는 않을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김 대표는 또 “단기적으로 시장의 성장통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이나 장기적인 시장의 방향성은 여전히 흔들림이 없다고 판단한다”며 “고가에 구입한 원재료가 모두 소진됐고 광물 가격 하락폭도 축소되고 있는 점은 희망적”이라고 덧붙였다.

김 대표는 단기적으로는 시장 상황이 좋지 않지만 이를 타개하기 위한 매출 다각화 등 향후 사업 전략에 대한 청사진도 밝혔다.

김 대표는 “2025년 30%, 2027년 50%의 외부판매 계획을 제시한 바 있다”며 “현재 외부판매 계획은 매우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고 기존 제시된 외부판매 비중보다 상향될 가능성도 있다”고 덧붙였다.

끝으로 김 대표는 “중국 회사들이 지배하는 전구체 시장에서 한국 전구체 대표 기업이라는 사명감으로 기술개발과 생산 캐파 확충에 전력을 다할 것”이라며 “위기는 옥석을 가릴 수 있는 기회이며 언젠가 먹구름 뒤에 감춰진 햇살이 드러날 것”이라고 자신감을 내보였다.

에코프로머티리얼즈는 3분기 매출 2400억원, 영업이익 마이너스 69억원을 기록했다. 매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33% 늘었지만, 영업이익은 적자 전환했다. 3분기 누적 매출은 7641억원, 영업이익은 86억원이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