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시스템, WDS 2024 전시 참가… 방산 블루오션 중동 공략 나선다

2024-02-05 10:35 출처: 한화시스템 (코스피 272210)

WDS 2024 한화 부스 전경

서울--(뉴스와이어)--한화시스템은 2월 4일부터 8일까지 5일간 사우디아라비아에서 개최되는 ‘2024 국제 방위 산업 전시회(World Defense Show 2024)’에 참가해 중동시장 수출 판로를 확대한다.

K-방산이 ‘제2의 중동붐’ 기대감을 조성하고 있는 가운데 한화시스템은 WDS 전시회에서 △대공방어용 다기능레이다(MFR) 시리즈와 안티드론 시스템 △위성을 통한 초연결 네트워크 솔루션 △AESA 레이다 및 항전장비 △해양무인체계 등 첨단 방산 기술 역량을 선보인다.

먼저 이번 전시에는 △수출형 다기능레이다 △장거리용 다기능레이다 △다표적 동시교전 다기능레이다 등 저(低)고도·중(中)고도·고(高)고도까지 다양한 공중 위협을 방어할 수 있는 다기능레이다(MFR·Multi-Function Radar) 3종을 전시한다.

한화시스템은 이번 전시에서 △지난해 국내 최초 우주로 발사한 민간주도 상용 지구관측 위성인 소형 SAR 위성 △유텔셋 원웹(Eutelsat Oneweb)의 저궤도 통신위성을 활용한 ‘우주인터넷’ 솔루션 △휴대용 ESA(전자식 빔 조향 안테나) 단말기·통합 단말기를 통한 다계층·초연결 네트워크 솔루션을 전시한다.

한화시스템은 국내 최초로 100kg급·1m급 성능을 자랑하는 소형 SAR 위성을 국내 기술로 개발해냈으며, 지난해 12월 성공적으로 첫 발사를 마치고 초기 운용 중이다. 현재는 본 기술을 기반으로 0.5m급 해상도가 가능한 SAR 위성을 개발하고 있다.

국방과학연구소와 함께 개발한 전투용 항공기 AESA 레이다 3종인 △한국형 전투기(KF-21) AESA 레이다 △경(輕)전투기용 AESA 레이다 △무인전투기용 AESA 레이다 △표적 감시·정찰을 위한 다목적 감시 AESA 레이다를 선보인다.

한화시스템의 해양무인체계는 해양 작전 능력의 극대화를 위한 미래 유무인 복합체계(MUM-T)의 핵심 전력이다. 한화시스템은 △무인수상정 △중·대형·소형급 자율무인잠수정 △기뢰제거처리기 등 다양한 해양무인체계 라인업을 구축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